Skip to content

Dept(뎁트) – Autumn Night

앨범 소개

 
지금 그대는
새로운 시간을 향해가고 있네요.

아팠던 우리의 마지막 순간이
마치 그대에게는 없었던 것처럼.

기억과 감정의 무덤 안에서
나는 그대의 잔상을 지워냅니다.

가을바람이 불어오는 오늘,
나의 어리석은 마음이
유난히 시린 것 같아요.

To see the progress, Enter your password.

Tags:

Leave a Reply

mshop plus friend t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