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송가인, 홍자, 홍지윤 – 명곡제작소 EPISODE 5

앨범 소개

TV조선 ‘명곡제작소, 주문 즉시 만들어 드립니다’ Episode. 05
– 가수 송가인 ‘결이 맞아’
– 가수 홍자 ‘그 이름 홍자’
– 가수 홍지윤 ‘촉이와요’

‘당신의 이야기를 노래로 만들어 드립니다’, TV 조선의 음악 예능 ‘명곡제작소 – 주문 즉시 만들어 드립니다’의 Episode. 05, 가수 송가인의 ‘결이 맞아’, 가수 홍자의 ‘그 이름 홍자’, 가수 홍지윤의 ‘촉이와요’가 발매되었다.

프로그램 2화 때 탄생하며, 화제를 모은 ‘결이 맞아’는 ‘엄마아리랑’, ‘서울의 달’, ‘월하가약’, ‘거문고야’ 등 분위기 있는 곡들로 큰 사랑을 받아 온 트롯 여제 송가인의 신선한 변신이 기대되는 곡이다. 국가대표 기타리스트 정재필의 락앤롤 사운드와 트롯의 멜로디가 합쳐진 새로운 뉴 트롯, 일명 ‘락앤롤 트롯’으로, 모든 연령층에서 사랑받을 수 있도록 대중적이며 중독성 있게 만들었다. 세상을 살아가면서 나와 결이 맞는 사람들과 오순도순 즐겁게 살아가는 것이 행복이라는 메시지를 담고 있는 곡이다.

애틋한 보이스로 삶의 스토리를 써 내려가는 가수 홍자의 신곡 ‘그 이름 홍자’는 제목에 맞게, 그녀의 기나긴 무명시절과 살아온 인생이 담겨져 있는 홍자의 이야기이다. ‘세상이 속여도 나를 울려도 쓰러지지 않는 나무처럼, 또 버티고 버티며, 살아온 한사람, 그 사람이 나입니다, 그 이름 홍자입니다’라는 내용처럼, 그녀 자신의 이야기를 그대로 전달하듯이 진정성 있게 가창하였다. 눈물의 시간을 건너 하루하루를 살아온 우리 모두의 이야기이기도 하다.

‘미스트롯 시즌 2’ 2위로, 아름다운 외모뿐만 아니라 특유의 뛰어난 가창력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가수 홍지윤의 ‘촉이와요’는 마치 게임의 한 장면 같은 전자음과 트롯의 멜로디가 섞인, 일명 ‘게임(GAME) 트로트’라 할 수 있는 뉴 트로트 장르이다. ‘촉이와요 촉이와 딱 촉이와요’로 반복되는 멜로디와 가사는 한번 들으면 기억할 수 있을 정도로 대중적이며 쉬우며, 보컬 사이사이의 신스 사운드가 오브리라인을 더하여 신선한 느낌을 자아낸다. 사랑하는 사람을 운명적으로 직감하는 마음을 위트 있게 표현한 곡이다.

이 곡들은 장르를 넘나들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명곡제작소의 음악반장 작곡 듀오 ‘알고보니혼수상태(김지환, 김경범)’가 프로듀싱하였으며, 송가인의 ‘결이 맞아’, 홍지윤의 ‘촉이와요’는 미녀 프로듀서 이진실이 편곡에 힘을 보탰다.

To see the progress, Enter your password.

Tags:

Leave a Reply

mshop plus friend talk